군포경찰서, ‘안전속도5030’ 등 버스 랩핑 홍보로
 
 [2021-06-17 오후 1:01:06]

군포경찰서(서장 김경진)는 지난 6월 1일부터 군포시 관내 마을버스 업체 및 광고업체와 협업해‘안전속도5030’등 홍보문구를 마을버스 30대에 부착, 교통사망사고 줄이기에 앞장서고 있다.

 

내용은 안전속도5030,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 개인형 이동장치(PM)안전수칙 등 교통안전 슬로건 홍보로, 경기도남부경찰청 중점과제인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운동을 범시민적으로 확산시키고자 군포시를 운행하는 마을버스(행복·사랑운수, 군포운수, 오성교통) 후면에 홍보 시트지를 일제히 부착하여 홍보 중이다.

안전속도5030은 보행자 사고 시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해 주행 제한속도를 도심지역 일반도로에서는 시속 50km, 보호구역·주택가 도로는 시속 30km로 낮추는 정책으로 지난 4월부터 전국 시행되었다. 또한,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 개인형 이동장치 안전수칙 등 홍보도 교통사망사고를 줄이기 위한 추진 과제이다.

 

 ○ 김경진 군포경찰서장은“보행자, 운전자가 모두 안전한 군포시를 만들기 위해 교통안전에 대한 올바른 교통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홍보를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