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9-16 11:28

  • 뉴스 > 시정/시의회

군포시, 2022년 경기도 성인지 정책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

2018년부터 5년 연속 선정으로 성인지 정책 우수성 입증 “성 평등적인 요소의 시정 반영 등 성인지 정책 확산에 최선”

기사입력 2022-04-07 14:3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군포시가 최근 경기도에서 실시한 ‘2022년 성인지 정책평가에서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

 

경기도는 매년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성별영향평가 추진실적에 대한 평가를 해오고 있다.

 

평가는 성별영향평가 과제 추진과 성인지 향상 교육 등 추진기반마련, 성별영향평가 활성화 및 정책개선이행 노력도를 기준으로 정량·정성평가를 실시해, 최우수기관 1곳과 우수기관 3곳을 선정하는데, 올해 군포시가 최우수기관에 선정된 것이다.

 

군포시는 성별영향평가 과제 추진과 성인지 교육 등 추진기반 관리를 지속적으로 시행하는 등, 두드러진 양적 성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군포시는 지난 2018년부터 2021년까지 4년 연속 우수기관을 수상한 데 이어, 적극적인 성인지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한 노력을 인정받아 ‘2022년 성인지 정책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그 의의가 있다고 경기도는 평가의견에서 밝혔다.

 

군포시는 지난해 129개 과제를 대상으로 성별영향평가를 실시했으며, 적극적으로 개선안을 도출하고 개선의견을 100% 수용했다.

 

또한 2020년부터 시행된 정부 정책홍보에 대한 성별영향평가 7건을 실시해서 개선의견을 반영해 대국민 홍보 시 성 역할 고정관념 및 성 차별적인 요소가 없도록 사전에 점검하는 등 양성평등의식에 기여해왔다.

 

시는 이와 함께 공무원 상대 성인지 교육 및 우수부서 평가를 진행했으며, 양성평등문화 확산사업 보조사업자(기관장·담당자)의 청렴교육을 진행해 지역의 성평등 문화확산을 이끌어왔다.

 

군포시는 올해는 성평등과 안전한 행복도시를 위한 시민참여 확산 차원에서 시민참여단을 구성하고, 시정과 시민소통 등에서 실질적인 성평등이 더욱 활성화되도록 할 방침이다.

 

한대희 시장은 성인지에 대한 올바른 자세는 성평등 사회로 가는 첫 걸음일 정도로 중요하다, “앞으로도 성 차별없는, 성 평등적인 요소가 시정에 반영돼서 성인지 정책이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군포시 여성가족과(031-390-0764)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이은희객원기자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