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9-16 11:28

  • 뉴스 > 교육/문화

도나우강의 아름다운 풍경, 클래식으로 상상해보기

군포문화예술회관, <2022 브런치클래식-도나우강 뮤직크루즈> 21일 시리즈 첫 공연 … 6회 시리즈 마련

기사입력 2022-04-07 15:2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군포문화재단은 오는 21일부터 군포문화예술회관의 브랜드 공연 <브런치클래식>2022년 시리즈 공연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브런치클래식>은 평일 오전시간 대에 시민들이 여유롭게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도록 기획되는 공연으로, 올해에는 그동안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이 자유롭지 못했던 시민들에게 유럽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도나우강 뮤직 크루즈>라는 주제로 총 6회에 걸쳐 진행된다.

 

올해 <브런치클래식>에서는 독일 남부에서 흑해까지 동쪽으로 흐르는 도나우강의 정취를 한껏 느낄 수 있도록 도나우강 인근 지역과 연관된 여러 작곡가들의 다양한 명곡들을 만날 수 있다.

 

오는 21일 오전 11시 군포문화예술회관 수리홀에서 열리는 시리즈 첫 공연은 시냇물에서 도나우로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객원지휘자 최정우가 이끄는 군포 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피아니스트 안수정이 무대에 오른다.

 

이날 공연에서는 바흐의 <칸타타주는 인간의 소망 기쁨’>을 시작으로 멘델스존의 <교향곡 제4번 이탈리아>등의 아름다운 클래식 음악과 김이곤 해설가의 해설을 통해 도나우강의 발원지부터 시작하는 크루즈여행의 느낌을 받을 수 있다.

 

이어 5월에는 빈을 향해라는 주제로 2회차 공연이 열릴 예정이며, 재단은 상하반기 각각 3회씩 총 6회 공연으로 오는 11월까지 시리즈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재단 관계자는 아름다운 음악을 통해 유럽의 문화를 만끽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올해 <브런치클래식>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브런치클래식>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의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의 지원을 받아 진행되며, 공연의 입장료는 1회당 15천원, 반기별 3회 공연 패키지로 입장권을 구매할 경우 40% 할인혜택도 받을 수 있다.

 

<브런치클래식>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군포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gunpoart.net)를 참고하거나 전화(390-3500~1)로 문의하면 확인할 수 있다.

상기 보도자료 관련 문의는 군포문화재단 문화예술본부

공연기획팀 과장 최효선(031-390-3573)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이은희객원기자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