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9-16 11:28

  • 뉴스 > 도정/도의회

김판수 도의원, 민주당 몫 부의장 선출 확실

의원총회 남종섭 대표, 염종현 의장, 김판수 부의장 후보 확정

기사입력 2022-07-10 22: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군포 출신 재선 도의원인 김판수(더불어민주당, 재궁동 오금동 수리동)전 군포시의회 의장이 경기도의회 부의장에 선출될 전망이다.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은 616일 도의회 대회의실에서 당선자 총회를 열고 제11대 전반기 도의회를 이끌어갈 교섭단체 당 대표의원과 의장, 부의장 후보를 각각 선출했는데 당 대표의원에 남종섭(용인4)의원이 당선됐으며 의장 후보에는 4선의 염종현 의원(부천1), 부의장 후보에는 재선의 김판수(군포4) 의원이 각각 뽑혔다.

 

그러나 의장과 부의장은 61일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사상 최초로 각각 78석 동률을 이룬 탓에 712일 오전10시에 열리는 도의회 제361회 임시회 1차본회의 전체 의원 투표를 통해 확정될 예정이지만 1명을 뽑는 의장과는 달리 부의장은 2명을 선출하므로 김판수 부의장 당선은 기정사실화되고 있다.

 

군포시 역사상 최초로 경가도의회 부의장이 될 김판수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의 정책과 예산을 지켜내고 의회의 위상을 높이겠다군포시의원 3선을 지내고 경기도의원 2선이 된 만큼 군포시 발전을 위해 지역예산 확보 등에도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새빛기자 ()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