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3-01-13 11:07

  • 뉴스 > 도정/도의회

김판수 도부의장, “수리산 등 산림휴양시설 확대, 산불예방” 당부

행정사무감사에서 “남부지역 산림휴양시설 개선, 확대 통해 더 많은 도민이 혜택 받아야”

기사입력 2022-11-08 16:54 수정 2022-11-08 16:5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기도의회 부의장인 김판수 농정해양위원회 위원은 (더불어민주당, 군포4선거구)117일 축산산림국을 대상으로 열린 행정사무감사에서 산림휴양시설의 남부 지역 확대와 적극적인 산불 예방 홍보를 당부했다.

 

산림휴양시설은 일상에 지친 도시민들에게 휴식을 제공하고 삶의 질을 높여줘 도민들의 수요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하지만, 도내 산림휴양시설이 북부지역에 많이 위치해 중남부 지역의 도민들이 이용하기 힘든 것으로 나타났다.

 

김판수 부의장은 남부지역에 위치한 산림휴양시설의 경우 숫자도 부족하고, 시설도 부족해 제대로 이용하기 어려운 실정이라며 경기도 남부지역에는 안산과 안양, 군포에 걸쳐 있는 수리산도립공원이 있다. 이곳은 연평균 300만여명이 찾는 남부지역의 대표적인 산림자원인데, 이를 활용한 산림복지서비스가 매우 열악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서 도가 추진하고 있는 경기도 산림 휴() 복합공간 조성사업 추진 시 수리산도립공원을 활용한 숲속 캠핑장, 산림치유 콘텐츠 개발 등을 검토해 중남부 지역에 위치한 도민도 산림휴양시설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김 부의장은 작년 산불 발생이 감소하다가 올해 다시 늘어난 이유에 대해 물었다.

 

김 부의장은 산불은 대응도 중요하지만, 예방도 중요하다산 초입이나 주차장, 도로 등에 산불예방을 할 수 있는 플래카드를 부착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인명·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김영수 축산산림국장은 남부지역 산림휴양시설 개선 및 확대를 적극 검토할 것이며 산불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김연수 기자 (gunponews@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